웨스턴부동산그룹 | REAL ESTATE eBROKER INC.

10727 White Oak Ave. 112, Granada Hills CA 91344
DRE# 01522411/01793809

2021년 9월 13일

주택 장기보유자 새집장만시 재산세 감면 혜택

주택 장기보유자 새집장만시 재산세 감면 혜택

2020 년 11 월 캘리포니아 유권자들은 투표를 통하여 가주 발의 안 19 를 통과 시켰습니다. 이 법안은 주택보유하신 분으로 55 세 이상이거나 심각한 장애가 있거나 산불 또는 자연재해의 피해자가 현 주택의 가치와같거나 더 비싼 집으로 옮기더라도 재산세를 동일하게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기존의 법안을 개정한것으로특히, 형편이 어렵거나 은퇴를 앞둔 410 만 명에 이르는 55 세이상 고령자 분들에게는 획기적인 재산세 절감혜택입니다. 갤리포니아의 주택 재산세 부과 기준은 기준가격(Cash Value)의 1%가 기준이며, 실질적인 재산세납부 고지서는 재산세 1%와 로컬 텍스 및 멜로루즈 등의 스페샬 텍스를 포함하여 보통 과세표준 가격의1.15%에서 많게는 2%를 넘게 내는 경우도 있습니다. 재산세의 인상과 신규 주택구입시의 부과 기준은, 기존주택보유자의 재산세는 몇 십년전이라도 구매 당시의 시장가격을 기준으로 하며 매년 최대 2%까지 인상을 하게됩니다. 그러나 신규주택 구매자는 기존의 주택소유자가 재산세를 얼마 내건 상관없이 구매등기가격(CashValue)으로 재 산정되어 납부하게 됩니다.이번에 개정된 발의 안 19 는 55 세이후 은퇴 기간 중 재정 구성 요소 중 가장 큰 자리를 차지하는 주택의 규모를줄이거나 좀더 안락한 거주지로 옮기고자 하는 분들에게 지난 수십 년 동안 캘리포니아 유권자들이 통과 한 가장중요한 재산세 절감 조치입니다.일전에 만난 사업을 어느정도 정리하고 은퇴를 앞둔 분과 얘기하다가 이집에 얼마나 거주하셨냐고 여쭈어보니30 년정도 되었다고 합니다. 1990 년에 13 만불 주고 구매하셨고, 현재 재산세를 2,760 불정도 내시고 계시다합니다. 만약 이집을 팔면, 구매하시는 바이어는 4 배정도인 $11,500 불정도의 재산세를 내시게 될것 입니다.그동안의 Prop 60/90 의부부중 한명이 55 세이상이어야하는 재산세 감면 조건이 남가주의 제한된 9 개의카운티만 해당되고 주택가격이 같거나 작아야하며, 특히 평생 1 번만 혜택이 가능하여 이사를 가기도 어중간하여그냥 주택을 유지하고 계신 분이 많았습니다.

수혜대상
대상도 55 세 이상만이 아닌 장애인과 재해로 인해 집을 잃은 사람들이 새로운 집을 구매해야 하는 경우에도해당되며 캘리포니아 내에서 새로운 주택으로 이사할 때 최대 3 번까지 기존의 낮은 재산세율을 유지할 수있도록 했읍니다. 해당되시는 분들이 새집으로 이사하면서 기존이 낮은 재산세율을 적용 받으려면 신청한 후보통 승인될 때까지 3 개월 정도의 시간이 필요하며, 승인 받기 전에 미리 낸 재산세가 있다면 다시 산정해돌려받을 수 있읍니다.

수혜기회 및 회수
이 법안에 따라 기존의 재산세울이 적용되는 혜택 적용의 기회가 평생 1 회였으나 평생 3 회로 늘었읍니다.
이전에는 1 회 이상 집을 옮길 경우 이 혜택을 받을 수 없어, 은퇴 후 주택의 이전에 많은 망설임과 제한을주었습니다.

가능지역 확대
기존에는 남가주 지역 LA, 오렌지 카운티 등 9 개 카운티만 해당되었으나 개정된 새로운 규정은 혜택이 확대되어캘리포니아 내 전역으로 확대되어 지역과 관계없이 더 많은 분들이 혜택을 받게 되었습니다

집값 관련 규정 변경
이전에는 55 세 이상 주택 소유주나 장애인 그리고 자연재해 피해자가 집을 판 후 2 년 안에 마련한 새 주택의가격이 이전의 집과 같거나 더 낮아야 혜택을 받을 수 있었읍니다. 하지만 법안 변경으로 집값이 높아지더라도재산세 감면혜택이 적용됩니다. 그러나 감면을 받을 수 있는 주택의 가격은 최대, 기존의 가격에 100 만불이더해진 가격으로 제한됩니다

기존의 상속자 혜택
그동안 적용되던 Prop 58 과 193 은 부모 혹은 조부모의 집을 물려 받을 경우 본인이 거주하거나 혹은 거주하지않고 렌트 및 휴가의 용도로 사용하더라도 기존의 재산세가 적용되었습니다.
하지만 새 법안은 상속자가 이를 자신의 거주지(Primary residents)로 삼아야 하고 혜택을 최대 100 만달러로상한선을 뒀읍니다다. 예를 들어 180 만달러의 주택을 물려 받았다면 100 만달라는 기존의 물려받은 싼 가격의재산세가 적용되지만 나머지 80 만불은 현재 가격이 적용됩니다.

새로운 개정으로 인해 혜택이 축소되는 상속자
반면에 주택 상속자들의 재산세 부담이 높아질 수도 있읍니다. 기존의 주민 Prop. 58 에 의거하면 부모가 살던집을 증여, 매매 혹은 사후 상속 등의 과정을 통하여 자녀에게 양도했을 때 그 자녀들은 그 집을 렌트를 주던자신들이 들어와 거주하든 상관없이 부모가 현재 내던 재산세를 그대로 물려받아 재산세 감면 혜택을 받을 수있었다. 하지만 새로 통과된 주민 Prop. 19 는 집을 물려받은 자녀가 부모로부터 물려받은 집을 세컨드 홈으로사용하거나 렌트를 준다면 더 이상 재산세 감면을 받을 수 없고 현재의 주택 가치에 따른 재산세를 내야
하는것입니다. 즉, 부모가 30 년전에 산 주택에 대하여 2,500 불의 재산세를 내고있었다면, 만약 상속받은 자녀가이를 세컨홈이나 렌트를 주면, 현재의 가치에대한 재산세가 11,000 불이라면, 이금액을 상속받은 후 부터납부하여야 합니다. 이러한 문제로, 이 법은 낮은 재산세 기준으로 사망시 상업용 건물, 다세대 주택, 휴가 용주택을 자녀에게 양도하려는 부유 한 고객에게는 어려운상황을 줄것입니다.

실버세대분들의 은퇴시나리오
(1) 그동안 몇십년 살아온 주택의 가치도 많이 오르고 은퇴할 시기도 되어 복잡한 도시에서 벗어나 주택 가격도저렴하고 대지도 넓은 노후생활이 안락한 교외로 이사하고, 차액을 은퇴 자금으로 활용하여 여유로운 은퇴생활을 즐기고 싶어도 새로 구입한 주택으로 인해 부담해야 할 재산세를 비롯한 주택 유지비용이 부담되었던분들에게는 많은 혜택을 주는 개정안이며
 (2) 특히, 요즈음 자녀들과 같이 다세대 거주하기를 희망하여 더 큰집을 구매하는 분들에게도 비용지출의 좋은 절감안 일 것입니다.
(3) 그리고 길어진 수명으로 인하여 부족한은퇴수입을 보완하시려는 분들에게는 편법이지만 ADU 가 포함된 주택을 구매함으로 좋은 추가수입원이될것입니다. 이러한 사항은 그동안 초저금리로 젊은층과 중년층의 주택구매수요가 급격히 늘어난 이득점에실버세대들의 주택 재산세의 혜택까지 더해진다면 실버세대들은 항상 희미하게 보이던 은퇴계획을 구체적이고여유롭게 확립할수있는기회가 될것입니다

[ 본 기사의 소유권은 케니조/웨스턴리얼티가 보유하고 있습니다, 무단복제, 변경을 불허합니다]





Share:

이 블로그 검색